본문 바로가기
항공기/군용기

북한 귤 재배? C-130 허큘리스 수송기로 평양으로... 가격 및 보유대수

by 낯선.공간 2018. 11. 11.
반응형

얼마 전에 대한민국 대형 수송기 도입을 스와프 방식으로 한다고 해서 에어버스의 A400M 아틀라스 수송기 글을 썼었다.

그 글에서 C-130 허큘리스 수송기와 크기 및 수송능력에 대해 언급했다.

그 김에 C-130H 허큘리스 수송기에 대한 포스팅도 생각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다음 실검에 북한 귤 재배가 떠 있다.

잉? 북한에서 귤을 재배한다고?

알고보니 제주 귤을 북한에 200t를 보낸다는 내용이었다.

뭐 낚시성 검색어랄까?

이 수송을 위해서 대한민국 공군 C-130H 허큘리스 수송기 4대가 동원된다.

200톤을 수송하는데 4대로 충분한가?

아니다.

록히드 C-130 허큘리스의 유효적재량은 33톤이지만 20톤급 수송기로 분류된다.

따라서 25톤 정도씩 탑재해서 4대로 오전 오후 2차례 수송했다.

록히드 C-130 허큘리스(Lockheed C-130 Hercules)

승무원: 5명 (조종사 2명, 항해사, 비행 기술자, 화물관리사)

화물탑재량: 45,000 lb (20,000 kg)

길이: 97 ft 9 in (29.8 m)

날개폭: 132 ft 7 in (40.4 m)

높이: 38 ft 3 in (11.6 m)

날개면적: 1,745 ft² (162.1 m²)

공허중량: 75,800 lb (34,400 kg)

유효탑재량: 72,000 lb (33,000 kg)

최대이륙중량: 155,000 lb (70,300 kg)

엔진: 4× 앨리슨 T56-A-15 터보프롭, 4,590 shp (3,430 kW) 각각

 C-130 허큘리스 성능

최대속도: 320 knots (366 mph, 592 km/h) at 20,000 ft (6,060 m)

순항속도: 292 kn (336 mph, 540 km/h)

항속거리: 2,050 nmi (2,360 mi, 3,800 km)

상승한도: 23,000 ft (7,000 m)

상승률: 1,830 ft/min (9.3 m/s)

이륙거리: 3,586 ft (1,093 m) at 155,000 lb (70,300 kg) 최대 총중량;[6] 1,400 ft (427 m) at 80,000 lb (36,300 kg) 총중량[7]

기본적으로 이 기체는 4대의 터보프롭 엔진이 달린 수송기다.

50여개국에서 사용되는 최고 인기 수송기로 40여가지의 파생모델이 있다.

큰 덩치에 어울리지 않게 미 항공모함에 이착륙이 가능한 가장 큰 수송기이기도 하다.

게다가 비포장 활주로에서 이착륙이 가능하고 항속거리만도 4000km가 넘기 때문에 특공작전에도 사용되고 AC-130으로 지상공격기로도 활용된다.

이란도 45대를 가지고 있을 정도로 인기 기체다.

대한민국 공군 C-130 수송기 보유대수는 C-130H와 최신 기종인 C-130J 슈퍼 허큘리스 기체 4대를 포함해서 총 16기를 보유중이다.

허큘리스 수송기 도입 전 대한민국 공군 수송기의 주력은 C-123 수송기였다.

1982년 청계산 및 제주도 등에서 잇따라 C-123 Provider 수송기의 추락으로 서둘러 C-130수송기를 도입하게 됐다.

C-130J 수송기 가격은 대당 1억달러다.

반응형

댓글0